Home > Real Time Reading Lab
제 목 :   잉글리쉬프렌즈(방학) 임승연학생
작성자 : 임승연학생 어머님 Hit : 2859
 

안녕하세요? 임승연 엄마입니다.

영어도서관을 알게 된 건 아이가 영어 유치원을 다니게 되면서부터 였습니다. 어느 날 아이가 유치원에서 돌아오더니 “엄마! 여기에 아이디 등록하고 영어책 읽고 문제 풀면 포인트가 쌓여서 화분의 새싹이 자란 대요!”

하며 호기심에 찬 목소리로 말했습니다. 원래 어릴 적부터 책은 꾸준히 읽어서 무슨 책이든 잘 읽었지만 이때 부 터 영어책 읽기에 재미를 붙이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영어책 읽고, 문제 풀고, 점수 확인하고, 언제 싹이 자라나 들여다보면서 확실한 동기부여된 것이죠. 영어책도 국어책과 다름없이 거부감 없이 재미있게 잘 읽었고 문제도 수월하게 잘 풀었습니다. 그러면서 본인도 만족하고 옆에서 지켜보던 부모도 ‘아 아이가 제대로 책을 잘 읽고 있구나.’ 하고 굳이 확인하지 않아도 문제를 풀어나가는 아이의 모습을 보면서 영어 실력이 조금씩 늘어가고 있음을 알 수 있어 좋았습니다.

아이 스스로 동기부여가 되면서 영어독서 습관이 잡히게 되고 부모는 굳이 말하지 않아도 아이가 스스로 하니 더없이 좋았습니다. 그래서 가까운 곳에 도서관이 있어서 자주 책을 빌려다 주었습니다. 그런데 한 가지 안타까운 점은 책들을 읽고 나서 문제를 풀려고 검색해 보면 등록되어 있는 책이 별로 없었다는 사실입니다. 리딩프로그램 이어서 인지 대부분이 리딩북 시리즈들 이었고 일반 단행본들은 검색이 되지 않았습니다. 영어를 배우는 아이를 둔 학부모 마음으로 ‘좀 더 다양하고 많은 책들이 등록되어 있다면 더 많은 도움이 될 텐데... ...’ 하는 아쉬움이 컸습니다. 리딩북들의 특징을 보면 레벨별로 단어 사용과 내용이 한정되어있어 읽기는 좀 쉽습니다. 그렇지만 아이가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의 다양한 창작동화들도 같이 읽으면서 문제를 풀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한 가지는 아이가 문제를 풀고 나서 점수가 실시간 반영이 되지 않아 바로 점수 확인이 어려운 것이 좀 아쉽습니다. 예를 들어 이번에 문제를 풀면서 점수가 올라가 순위가 바뀔 수 있는 경우가 더 그렇겠지요. 바로바로 점수 합산이 되어 그 결과를 보면 기쁨이 2배가 되리라 생각됩니다. 또 한 가지는 새싹이 아주 더디게 자라는 것 같아요. 저희 아이가 이 프로그램을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서 인지 몰라도 화분의 싹의 변화가 아주 적습니다. 저희 아이의 경우는 자연 관찰을 좋아해서 처음 동기부여가 되었던 것처럼 싹이 자라는 모습을 보고 싶어 자주 화분을 들여다 보며 확인을 했지만 생각보다 싹이 천천히 자라더군요. 기왕이면 자라는 속도가 좀 더 눈에 띄게 해서 잎이 풍성한 나무가 되고, 꽃도 피고, 열매도 열리고 한다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책을 몇 백 권 읽으면 그렇게 되는 건지.... 딸아이는 아주 기대하면 문제를 풀고 있답니다! 적다 보니 부모로서 욕심이 생겨 바램들만 가득 적었네요^^

무엇보다 영어도서관을 통해 평생 아이에게 도움을 줄 평생 습관 ‘영어독서습관’을 확실하게 잡게 되어 기쁘고요, 또 더불어 아이에게 나무를 키우는 마음으로 즐겁게 영어책을 읽게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딸아이는 “엄마 영어도서관에 들어가기 좋아요!” 하고 말해서 엄마를 더욱 기쁘게 하네요. 이 프로그램을 알게 되어 정말 좋습니다~